욕망의 뚜렷한 대상

김옥빈은 숨기지 않는다. 숨길 것도 없다. 망설이지 않는다. 그건 천성이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