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는 끝났어요

하지만 철없는 마음은 끝나지 않았다. 배두나는 유치하게, 말랑말랑, 들쑥날쑥 살 거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