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의 신세계

 

[GQ FILM]
INTERVIEW / 박성웅

박성웅은 <신세계>에서 ‘형님’이었다. 어떤 역할을 만나도 형님이다.
배우 박성웅이 골프 클럽이라면, 인간 박성웅은 야구 배트와 친밀하다.
그는 “야구에서 너스레와 허세를 뺀 것”이 연기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손을 씻을 생각은 없어 보였다.
>> 인터뷰 보기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