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셔츠와 청바지는 꼼 데 가르송 옴므 플러스, 구두는 처치스 BY 퍼블리시드, 서스펜더는 아메리칸어패럴, 양말은 자라.
재킷과 셔츠는 장광효 카루소, 배기 팬츠는 꼼 데 가르송 옴므 플러스, 구두는 크로켓 앤 존스, 선글라스는 장 마릴, 깃털 브로치는 앤 드뮐미스터, 타이는 발렌시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