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옴므의 초현대적인 가방

가장 현대적이고 우아하다. 디올 옴므의 브리프케이스와 백팩.

 

 

올해 디올 옴므는 현대적인 우아함이란 영역을 들췄다. 디올 옴므를 상징하는 단단해 보이는 서류가방에 작은 스포츠 백팩을 덧붙이는 식으로. 송아지 가죽으로 만든 브리프케이스와 파우치 모두 독립적인 용도로 사용 가능한데, 왠지 합쳐야 완전해 보인다. 흰색 티셔츠든 어깨가 단단한 재킷이든 기막히게 어울릴 것 같은 브리프케이스엔 어깨 끈도 달 수 있다. 펀칭 기법을 사용한 파우치의 경우, 가볍고 튼튼해서 어떤 가방에 달든 잘 어울리니 평생이라도 쓰고 싶다.

SHARE
[GQ KOREA 패션 에디터] [ESQUIRE][NUMERO][NUMERO HOMME][M PREMIUM(ARENA HOMME+ X MAEIL BUSINESS NEWSPAPER)] And PHOTOGRAP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