캥거루 퍼 트리밍 홀스빗 슬리퍼 97만원, 구찌.
히비스커스 레드 컬러 실크 조젯 셔츠 1백4만원, 코튼 캔버스 소재 팬츠 1백4만원, 앤티크 브라스 소재 GG 벨트 65만원, 더블 타이거 헤드 링 48만원, 모두 구찌.
화이트 파이핑 디테일 파자마 수트 재킷 2백29만원, 팬츠 93만5천원, 립 조직 터틀넥 니트 81만원, 울 베레 37만원, 블랙 가죽 샌들 68만원, 모두 구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