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지 바다가 생각난다 | GQ KOREA (지큐 코리아) 남성 패션 매거진

피지 바다가 생각난다

2015-12-04T19:41:12+00:00 |ENTERTAINMENT|

0512041120054150078726

매일 생각난다. 피지에서 보았던  클라우드 9의 신묘한 바다 색깔. 동시에 어릴 때 아줌마들이 땡볕 아래 모여 한 잔 술에 옹기 빛깔이 된 얼굴로 부르던 조미미 노래도 생각난다. 아줌마들은 ‘바다가 육지라면’ 가사를 이렇게 바꿨다.  “바다가 맥주라면…”

피지, 살아서 가는 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