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o the Middle Ages

중세시대의 평화로운 초원부터 장엄한 고성, 끝없이 펼쳐지는 사막까지 역동적으로 이어지는 동적인 액션 RPG 마비노기 영웅전. 그 숨가쁜 여정에 몰입할 새로운 캐릭터 델리아를 소개한다.

151215 GQ12038(2)
소녀와 여자, 여성과 남성의 우아한 경계 델리아

어느 온화한 왕국의 천진난만한 막내 공주로 태어난 델리아. 하지만 델리아는 정적인 수예보다는 동적인 검술 연습을, 수동적인 댄스보다는 능동적인 검술 대련에 흥미를 느꼈다. 근엄한 국왕은 이를 반대하며 이웃 국가와의 혼약을 알아보고, 원정을 방해하는 등 델리아를 얌전한 공주님의 자리로 되돌아오게 하려고 온갖 애를 썼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사가 되고자 하는 델리아의 꿈은 커져만 갔고, 결국 왕궁으로부터 탈출을 감행한다. 탈출 후, 그녀가 먼저 다다른 곳은 자이언트들이 모여 사는 마을이었다. 그곳에서 커다란 검을 건네 받고 ‘대검’ 다루는 법을 배운 델리아는, 실력 있는 용병단이 있는 콜헨이라는 마을로 건너간다. 그리고 이곳에서 기사가 되기 위한 델리아의 본격적인 경험이 시작된다.

 

151215 GQ12445(2)
미니 드레스 곽현주, 스커트 다홍, 반지 핑크골드, 목걸이 리사코 주얼리, 초커 주얼 카운티

 델리아 당신은 누구인가요? 저는 칼브람 용병단의 막내입니다. 오빠들처럼 멋진 기사기 되기 위해 용병단에 들어갔죠. 사실 기사를 향한 제 꿈에 대한 아버지의 반대를 꺾을 수가 없어, 밤에 몰래 성을 빠져 나와 이곳에 왔어요. 지금은 그저 칼브람 용병단의 신참 델리아니 편하게 대해 주세요.

 

151215 GQ12540(2)
톱 라이, 스커트 곽현주, 부츠 할리샵

당신은 공주님이었군요. 그런데 복장이 공주치고는 꽤 수수한데요. 지금은 공주가 아니라 용병이니까요. 아버지는 항상 길고 나풀거리는 드레스를 잔뜩 안겨주시곤 했는데 그런 옷을 입고서는 검술 단련을 할 수 없잖아요. 그렇다고 오빠들처럼 플레이트 갑주를 입으면 공주의 꼴이 그게 뭐냐고 하는 아버지의 훈계를 피할 수 없었거든요. 심플한 드레스와 간소화된 갑주가 그 아슬아슬한 타협점이 되어 가장 즐겨 입어요. 생각해보면 왕궁 기사단에 견습을 위해 들어갔을 때나 첫 원정에 나갔을 때, 항상 무언가 중요한 날엔 푸른 빛의 미니 드레스와 실버 갑주로 이루어진 저의 시그니처 룩을 입었던 것 같아요. 그래서 그런지 그 옷을 입으면 이런저런 책임감이 느껴지죠. 이상한 건 그게 전혀 무겁다거나 부담스럽게 여겨지지 않는다는 거예요. 아마도 왕녀로서도 기사로서도 완벽한 의무를 이루고 싶은 저의 천성 때문일 거라고 생각해요.

 

151215 GQ12211(2)
드레스 루이엘라 브라이드 반지 드라마 홀리, 주얼 카운티

지니고 있는 검에 대한 애착이 강한 것 같은데. 이건 제가 콜헨에 오기 전 들렀던 자이언트 마을에서 받은 바스타드소드예요. 이 검을 준 자이언트들은 저마다 훌륭한 무예를 익히고 있는 데다 정신적으로도 강인해서, 이 검을 쓰면 저도 그들처럼 될 수 있을 것 같은 확신이 들곤 하죠. 그리고 이전에 썼던 장검보다 바스타드소드가 제게 더 잘 맞는 것 같아요. 좀 더 솔직히 고백하자면 일종의 오기 때문이기도 해요. 이 커다란 검이 자이언트 마을에 있는 가장 작은 검이라는 게 믿어지나요? 전 이걸 보자마자 ‘엄청나게 큰 대검이다!’라고 생각했는데 말이죠! 심지어 그들은 저의 왕국에서 꽤 인정받았던 제 검술을 보고 연약하다고 했을 정도죠. 이 ‘검’을 완벽하게 마스터해서 그들의 코를 납작하게 만들어줄 거예요.

 

151215 GQ12359(2)
톱 라이, 스커트 다홍, 손목 퍼 다홍 반지 블랙뮤즈, 리사코 주얼리

 

앞으로의 모험, 어떻게 예상하는가. 앞으로 어떤 강적을 만나게 될지 무척 기대됩니다. 제가 그 동안 쌓아온 검술이 실전에서 얼마나 통할지 궁금하기도 하고요. 센 적을 쓰러트리면 그 공적을 인정받아 더 빨리 기사가 될 수 있을 테니까요. 매일 열심히 대련해서 꼭 멋진 기사가 되고 싶어요.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