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색 재킷 35만8천원, 시어서커 소재의 빨간색 줄무늬 셔츠 14만8천원, 빨간색 쇼츠 12만8천원, 짙은 파란색 니트 타이 9만5천원 모두 타미 힐피거.
쥐색 리넨 재킷 38만8천원, 포켓이 달린 줄무늬 반소매 니트 19만8천원, 흰색 쇼츠 11만8천원, 검은색 더플백 25만8천원, 패치를 단 볼 캡 4만8천원 모두 타미 힐피거.
나뭇잎 프린트 셔츠 14만8천원, 옅은 회색 쇼츠 14만8천원, 남색 백팩 12만8천원 모두 타미 힐피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