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위스키의 선두주자, 와일드 터키

버번 위스키의 유행을 어떤 경로로든 감지했다면 가장 먼저 알아둬야 할 이름. 와일드 터키는 켄터키 버번 카운티에서 18세기부터 만들어오던 미국 위스키의 선두주자다. 미묘한 단맛과 오렌지 향, 바닐라 향이 화끈하게 뒤섞이는 이 위스키에서부터 올드패션드, 맨하탄 같은 클래식 칵테일이 꽃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