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것들 : 박종주

“요즘 친구들은 SNS에 사진을 올리기 위해 어딘가 간다고 표현하잖아요. 다 관종이어서….” 포토그래퍼 박종주가 생각하는 요즘 젊은 친구들은?

SHARE
[GQ KOREA 컨트리뷰팅 에디터] 한결같은 취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