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Q FILM | GQ KOREA (지큐 코리아) 남성 패션 잡지 - Part 22

여배우는 매일 밤, 무엇을 할까? <미씽나인>에서 무인도 생존자 역을 맡아 힘들게 살아 돌아온 이선빈에게 물었다. "오늘 밤 9시에 꼭 해야 할 일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가인은 뭘 하느라 그동안 종적을 감췄을까? 집에 숨겨놓은 게 있나? 그래서 물어봤다. “집에서 혼자 놀 때 꼭 필요한 세 가지는 뭔가요?” 역시, 바빴던 이유를 찾을 수 있었다.

다 큰 성인 남자가 슈퍼맨 티셔츠를 입는 방법이 알고 싶다고? 다음과 같은 GQ 패션 에디터들의 스타일링 제안을 참고하자. 슈퍼맨 티셔츠, 에디터 소장품. 1. 캐릭터 티셔츠를 입어서 괜찮아 보이기란 쉽지 않다. 유일하게 예쁜 건 미키 마우스 스웨트 셔츠 정도? 특히 슈퍼맨이나 배트맨...

베를린의 오버킬은 지구에서 제일 잘 나가는 스니커 편집숍이자 90년대부터 스트리트 컬처를 설파해온 거리문화의 전략요충지 같은 곳이다.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EQT 시리즈의 전시 <NO SECOND GUESSING : 속단은 금물> 큐레이팅을 위해 서울을 찾은 오버킬의 CEO 마크 로이슈너를 만나 물었다. “당신, 대체...

젠틀맨의 차 MINI의 클럽맨과 느림의 미학을 아는 이탈리아 남성 패션 브랜드 슬로웨어(Slowear)가 만나 새로운 여행을 떠났다.

누가 봐도 눈에 띄는 사자 그림 키폴 가방에는 도대체 어떤 옷을 입어야 어색하지 않을까? GQ 패션 에디터들이 알려주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1. 루이 비통 키폴처럼 존재감이 큰 가방을 들 땐, 딱 한 가지만 기억하면 된다. 너무 번듯하게 차려 입지 말...

B1A4 콘서트를 마치고 곧바로 돌아온 바로에게 물었다.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바로’ 하는 일이 뭐예요?”

<도깨비>의 반전 캐릭터 유덕화로 우리의 머리를 쾅 때린 비투비 육성재에게 물어봤다. "영화 속 캐릭터로 하루를 살 수 있다면 누구로 살고 싶나요?"

<이기적 유전자>, <만들어진 신>의 리처드 도킨스는 급진적 진화생물학자이자 가장 유명한 무신론자이다. 얼마 전 국내에 자서전을 출간한 그에게 바보 같은 질문을 던져봤다. 과연 그는 '오 마이 갓(Oh My God)'이나 '제기랄(Oh Hell)'처럼 신과 지옥을 사용한 관용구를 쓸까? 그의 대답은.....?

요즘 유행하는 호랑이 패치 가죽 블루종을 샀다고 해보자. 매일 이 옷만 입고 다니는 느낌을 주지 않기 위해서는 어떻게 스타일링해야 할까? GQ 패션 에디터들은 다음과 같이 제안한다. 검은색 호랑이 패치 가죽 블루종 재킷, 구찌 1. 가을 내내 신나게 입었던 블루종을 엄동설한에도 입을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