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MEN | GQ KOREA (지큐 코리아) 남성 패션 잡지

카랑카랑한 목소리. 말할 땐 꼭 눈을 맞추는 버릇. 웃으려면 그냥 팍! 김나영과 마주 앉은 개운한 시간. 이쪽으로 오더니 그녀가 먼저 물었다. “어려운 질문 이런 거...

제이 지가 선택한 여자라는 말보다 리타 오라를 수식하는 가장 적절한 말은 없을 것 같다. 얼핏 봐도 리한나를 떠올리게 하니까. 하필, 제이 지의 어떤 취향을...

여자들은 남자의 어떤 모습에 반해서 결혼을 결심했을까? 결혼 5년 차 이하의 여자들에게 ‘아, 이 남자와 결혼해도 되겠다’고 생각했던 순간에 대해 물었다. 1. 연애 초기에 남자친구와...

배우 이수경은 없던 욕심이 생겼다고 말한다. 첫 용돈을 받은 아이처럼 순진한 얼굴을 한 채로. <침묵>과 <용순>에서도 본 듯한 그 얼굴로. 데뷔 이후 첫 화보라는 말을...

여배우는 오십에 바다를 발견했다. 김보연, 이보희, 김혜옥, 금보라, 차화연에게 은닉된 치명적인 멜로드라마. 여기에 당신을 기다리는 엄마는 없다. 차화연 “어우, <사랑과 야망> 너무 우려먹었어.” 그리고 5분...

좋아한다 말할 순 있어도 안다는 말은 온당치 않다. 영화, 드라마, 화보에서 김민희를 읽어낼 수 있나? 눈이 설녹은 날, 다섯 시간 동안 그녀와 나눈 것들. 말은...

AOA가 ‘짧은 치마’에 이어 ‘단발 머리’를 발표했다. 이 여자애들은 시원하게 드러낼수록 싱그러웠다. ‘짧은 치마’로 활동하면서 사람들이 ‘눕는 애’라고 부르기 시작했어요. 처음 누워서 연습할 땐 목각...

열다섯 김새론이 말을 하기 전에 뜸을 들인다. 카메라 앞에서 웃고 울기 전에도 천천히 눈을 감는다. 김새론의 시작이 길고 깊다 요즘 제일 자주 하는 말이 뭐예요?...

주얼리는 재미도 없고 시들하고도 나른하기만 한 대한민국 가요신에 숨도 안 쉬고 폭격적 에네르기를 퍼붓는다. 아무도 이 두 여자가 발산하는 미친 듯한 쾌락과 긴장과 허심탄회한...

한 줌 모래로 흩어져버릴지라도, 한 번 움켜쥐고 싶은 여배우들이 모래 위에 누웠다. 김하은이 5분 일찍 와서 인사한다. 그 ‘5분’이 예뻐 화면보다 나은 실물을 칭찬했다. "알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