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에게 무슨 일이 | 지큐 코리아 (GQ Korea)

임영웅에게 무슨 일이

2021-05-08T08:48:24+00:00 |culture|

가수 임영웅이 실내에서 노마스크로 흡연한 모습이 포착된 이후, 대중들은 임영웅과 소속사 양측 모두에 비판적인 의견을 내놓고 있다.

지난 4일 가수 임영웅이 프로그램 촬영 중 DMC 디지털큐브 건물 내에서 흡연을 하고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건물은 금연 장소였기 때문에 문제가 되었으며, 더군다나 최근 연예인들 사이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증가하는 추세에 마스크를 쓰지 않고 실내를 돌아다녔다는 점이 논란을 키웠다. 당시 소속사는 확인 중이라는 대답을 남겼다.

이후 5월 5일, 임영웅 측은 위와 같은 논란에 대해 사과하는 입장문을 내놓았다.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빠른 안내를 드렸어야 하나 촬영이 오늘 새벽에 종료되어 상황 확인에 시간이 소요됐다”라며 “전자담배를 줄이고자 평소에 니코틴이 함유되지 않은 액상을 병행해 사용해왔다. 니코틴이 함유되지 않은 액상은 담배가 아니라고 생각하고 사용했다”고 사과했다. 또한 마스크 미착용에 대해서는 “헤어와 메이크업을 작업 중인 상황이었으며, 동일 공간 1층에서 촬영이 진행되어 분장 수정 및 의상 변경 등을 하는 과정에 있었다”고 해명했다.

임영웅 본인도 팬카페를 통해 메세지를 남겼다. 그는 “책임감을 가지고 모든 순간 임했어야 했는데 제가 부족했던 것 같다”며 “보내주시는 질책과 훈계 가슴속 깊이 새기겠다”라는 말로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이에 팬들은 니코틴이 함유되어 있지 않은 액상 담배도 건강에 해로운 것은 마찬가지라며, 임영웅에게 금연을 적극적으로 권하지 않은 소속사에게도 비난의 입장을 내놓았다. 임영웅은 해당 사건 이전에도 부산 <미스터트롯 콘서트> 당시 미성년자인 정동원과 함께 있는 공간에서 담배를 폈던 모습의 영상도 공개되어 비판을 피할 수 없어 보인다. 이슈에 대한 논란이 잦아들지 않자, 실내 흡연 건으로 임영웅을 해당 구청에 신고했다는 네티즌이 등장하기도 했다. 임영웅은 지난 해 <미스터트롯> 우승 이후 올바른 청년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아왔기에 이번 논란이 팬들에게는 더욱 충격으로 다가온다.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말한 그가 앞으로 어떤 입장과 태도로 카메라 앞에 설지, 대중들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