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론 머스크, 트위터 CEO 자리에서 물러난다 | 지큐 코리아 (GQ Korea)

일론 머스크, 트위터 CEO 자리에서 물러난다

2022-12-21T13:52:05+00:00 |ENTERTAINMENT, hot topic|

자신의 후임을 맡을 만큼 어리석은 사람을 찾는 대로 사임하겠다는 글을 남겼다.

도무지 한 치 앞을 알 수가 없다. 현실판 ‘토니 스타크’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 CEO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인수 후 많은 논란을 빚어왔기에 딱히 놀랍지도 않은 뉴스다. 그는 지난 10월 트위터를 인수한 이후 직원들을 해고하거나 일방적인 계정 삭제 등의 기행을 일삼았다. 이 과정에서 직원들의 불만이 폭주했고 이 여파로 테슬라 주가까지 급격하게 하락했다. 머스크는 위기를 직감했다. 결국 자신의 CEO 사임 여부를 묻는 투표를 트위터에 띄웠다. 투표한 사람은 총  1천750만2천391명. 이 중에서 절반이 넘는 57.5%로부터 사임 찬성표를 받았다. 이제 물러날 수 없는 상황. 결국 CEO 자리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20일 트위터에 “후임을 맡아줄 만큼 어리석은 사람을 찾는 대로 트위터 CEO를 사임하겠다. 이후에는 소프트웨어와 서버 부서 운영만 담당하겠다”라는 글을 올렸다. 과연 누가 후임으로 올까? 이 청산가리가 든 성배의 주인은? 다른 건 몰라도 일론 머스크 덕분에 트위터가 엄청난 홍보 효과를 누렸던 건 부정할 수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