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리브리스를 입기 전에, 집을 나서기 전에, 그녀를 만나기 전에 한 번씩만 더 확인할 것. 왼쪽부터 | 향이 은은하고 지속력이 뛰어난 오드 우드 데오도란트 스틱 6만3천원(75g),...

좋은 랩 가사는 어떤 걸까? 그것은 노래 가사와 어떻게 다르며, 어떤 기준으로 판단할 수 있나? 래퍼, 평론가, 시인, 디제이 등 각기 다른 관점과 입장의 8인이 꼽은 한국...

선이 없다는 걸 과격하게 표현해서 X일까? 과연 흥분할 만큼 고무적이긴 하다. 삼성 기어 아이콘 X는 양쪽 귀에 각각의 유닛을 꽂아서 듣는 블루투스 이어폰이다. 같은...

일본의 조용한 도시 나라에서 온 가네코 미치토 바텐더는 열정이 끓어넘친다. 작년, 월드클래스 세계 대회에서 챔피언이 된 후, 지난 1년간 얼마나 많은 것이 변했나? 외국...

Do The Right Thing, 줄여서 DTRT. 다짜고짜 ‘옳은 일’을 하라니, 화장품 브랜드의 이름이 이렇게까지 심오할 일일까? 헌데, 그 의미를 자꾸 곱씹다 보면 이름의 뜻에...

다른 걸 다 잃어도 가방만은 포기할 수 없어. 한순간도 내려놓고 싶지 않은 좀 멋진 가방 10.

한눈에 아름다운 도시는 많지만, 자꾸 돌아가고 싶은 도시는 드물다. 비엔나에서 살면 어떨까. 비엔나에 다녀온 뒤로 걸핏하면 그 말을 중얼거린다.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 강의 잔물결 영어로 도나우인지, 독어로 다뉴브인지...

개울가와 소나기, 사슴벌레와 피라미 떼, 모깃불과 외할머니, 수많은 별과 미루나무 사이를 지나는 바람, 우리들의 유년 시절, 누군가의 고향. 여덟 명의 사진가가 작은 차를 타고 시골길로 접어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