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밖의 여자



운전석에 앉으면 눈물처럼 떠오르는 그녀의 흰 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