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배우 ‘손예진’

<비밀은 없다>는 여러모로 뜻밖의 영화였다. 그리고 거기서 ‘김연홍’을 연기한 손예진은 두렵도록 새로웠다. 다른 누구와도, 심지어 이제까지의 자신과도 비교되지 않는 콘트라스트를 만들었고, 이런 인물은 생전 처음 본다는 확신까지 이끌어냈다. 더구나 여성의 역할과 존재감이 거의 삭제되다시피 한 요즘 영화판에서 ‘여성’으로서 독보적일 만큼 빛났다. 드라마와 영화, 남자 배우와 여자 배우를 통틀어 손예진 한 사람을 뽑는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