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멤버 박초롱,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이다 | 지큐 코리아 (GQ Korea)

에이핑크 멤버 박초롱,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이다

2021-04-06T11:11:08+00:00 |culture|

폭로자와 박초롱 사이 팽팽한 의견 차이가 계속되고 있다.

지난 1일, 에이핑크 멤버 박초롱의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초등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A씨로부터 협박성 연락을 받았다고 알렸다. 이는 사실이 아니라는 주장과 함께 “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죄와 강요미수죄로 형사 고소장을 강남경찰서에 접수했다”고 밝혔던 게 소속사의 입장이었다.

이러한 입장이 공개되자 A씨는 반박했다. 다수 언론사에 제보 메일을 보냈다. 5일, 메일 내용과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경험을 폭로했다. 학창 시절 박초롱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이었다. 길을 가다 자신을 보고 웃었다는 이유로 박초롱이 다른 친구들과 A씨를 괴롭혔다고 주장했다. 또한 A씨는 지난 2월, 박초롱에게 SNS로 사과를 요구하는 메세지를 보냈으나 오히려 이로 인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며 억울하다는 심정을 드러냈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이에 대해 다시 반박하며 공식입장을 공개했다. 박초롱과 소속사 측은 A씨와 소통하고자 노력했지만 오히려 A씨가 지속적으로 사실 관계를 번복하고 만남을 취소했다는 것이다. 결과적으로 위와 같은 제보는 “명백한 흠집내기이며 법적 책임을 끝까지 묻겠다”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현재, A씨는 무고 혐의로 박초롱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시간이 지날수록 팽팽한 의견 차이가 계속되며 법적 공방으로까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여러 연예인들이 학교 폭력 논란에 휩싸였던 만큼 대중들은 이번 상황에 대해서도 조심스럽게 지켜보고 있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