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구스가 담은 아티스트 정신 | 지큐 코리아 (GQ Korea)

골든구스가 담은 아티스트 정신

2022-08-31T00:26:32+00:00 |STYLE|

골든구스가 사이먼 도미닉, 립제이, 아티스트 신단비와 이석과 함께 브랜드 신념을 담은  글로벌 캠페인아티스트의 정신(The Spirit of the Artist) 공개했다.

골든구스는 자신만의 신념과 생각을 존중하는 것이야 말로 가장 진실된 자신의 모습을 바라볼 수 있다는 브랜드 가치관을 바탕으로 아티스트 정신과 열정을 담은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아티스트의 정신(The Spirit of the Artist)을 선보였다. 자신만의 창의성을 찾아나갈 수 있도록 응원하는 메시지를 담아낸 이번 캠페인에는 각 분야의 대표 아티스트인 사이먼 도미닉, 립제이, 신단비와 이석이 함께한 것.

힙합 아티스트 사이먼 도미닉(Simon Dominic)’은 이번 캠페인에서 어릴 적 부모님이 운영했던 사진관과 그 시절에 얽힌 추억에서 영감을 받아 자신의 음악 작업실 다크룸(Darkroom)에서 본인의 모습을 담았다. 골든구스와 새로운 여정을 함께 하는 사이먼 도미닉은 과거의 추억에서 소리를 만들어내고 여기에 현대적인 접근방식을 더한 그만의 작업 방식을 시각적으로 표현했는데, 아날로그 오버레이로 자신의 과거와 현재를 이어 그의 작품을 완성하는 여정을 독특하게 표현했다.

댄서립제이(Lip J)’는 춤을 통해 자신의 신념을 표현하는 아티스트. 이번 캠페인 속 립제이는 엄격하게 짜인 안무 루틴에서 탈피해, 그 순간의 감정을 바탕으로 즉흥적인 몸짓으로 표현하며 보다 자유로운 그녀만의 방식을 담은 댄스 스타일을 선보였다. 춤을 출 때, 주변 환경과 그 안의 크고 작은 다양한 요소에서 영감을 얻는 그녀는 스트릿 댄스 본연에 충실하면서도 현대적인 접근방식으로 우아함과 유연함을 담은 현대적인 댄스 스타일을 시각적으로 완성했다.

음양의 조화가 돋보이는 아티스트 커플, 신단비와 이석(Shindanbi X Liseok)’은 전혀 다른 두 사람이 만나 서로 상반되는 균형의 조화를 선보였다. 아날로그 관점을 집중적으로 표현하는 아티스트 신단비와 디지털 관점을 담아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이석은 서로 다른 양면의 예술적 세계를 만나보자. 두 아티스트는 골든구스와 함께 각자가 구현한 상반된 측면을 포용하며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조화를 그들만의 방식으로 담아냈는데, 이질적인 두 관점을 지닌 두 사람은 서로를 보완하며 더욱 풍성한 시각의 작품 세계를 표현했다.

이번 골든구스의 글로벌 캠페인 ‘The Spirit of the Artist’는 각기 다른 아티스트들이 만나 서로의 다양한 재능을 표현하고, 새로운 것을 창조하며 나아가 우리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골든구스가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과 신념이 담긴 이번 캠페인의 메시지를 놓치지 말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