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오징어 게임 2> 회당 출연료 10억? 역대 최고가 | 지큐 코리아 (GQ Korea)

이정재, <오징어 게임 2> 회당 출연료 10억? 역대 최고가

2022-10-11T19:23:35+00:00 |culture, hot topic|

시즌 1처럼 9부작으로 만들어진다면 개런티는 90억 원에 달한다.

이정재가 억소리 나는 출연료를 받는다. 최근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이정재의 <오징어 게임 2> 회당 출연료가 10억 원에 달한다고. 엄청난 금액이다. 넷플릭스는 <오징어 게임>의 성공 이후 속편 제작과 관련하여 제작비, 수수료, 인센티브, 배우 및 스태프의 보상 등을 두고 꽤나 오랜 시간 협의를 거쳤다. 결국 한국 제작진의 의견을 최대한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전해진다. 이정재, 이병헌 및 주연진들 개런티를 제외한 제작비는 약 1000억 원 규모. 연출, 각본, 각색을 맡은 황동혁 감독도 시즌2에 그대로 참여한다. 그는 인센티브 형식의 보상액을 받는다. 이정재의 회당 출연료 10억은 역대 한국 배우 역사상 가장 높은 금액이다. 한국방송연기자노동조합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쿠팡플레이 <어느 날>에 출연료로 5억을 받은 김수현이 가장 높은 출연료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보다 규모나 시장이 남다른 할리우드는 훨씬 더 금액이 크다. 할리우드에서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회당 약 200만 달러(약 28억 원)의 출연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리스 프렛은 140만 달러(약 20억 원) 선. 드라마 <길모어 걸스>의 로런 그레이엄과 알렉시스 블레덜은 회당 75만 달러(약 10억 7,000만 원)를 출연료로 받는다고 한다. <왕좌의 게임> 출연진은 약 50만 달러(약 7억 원) 수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