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옹 꽁띠아르가 선택한 주얼리 | 지큐 코리아 (GQ Korea)

마리옹 꽁띠아르가 선택한 주얼리

2022-07-08T17:31:42+00:00 |item|

마리옹 꼬띠아르가 ‘비쥬 드 디아망출시 90주년 기념샤넬의 새로운 ‘1932’ 하이 주얼리 컬렉션 출시 만찬에 참석했다. 그녀의 목과 손에서는 그녀에게 지지 않는 기품과 화려함을 자랑하는 주얼리가 빛났다.

샤넬 앰배서더 마리옹 꼬띠아르가 2022/23 크루즈 컬렉션 룩 블랙 이리데슨트 저지 드레스를 입고, ‘1932’ 하이 주얼리 컬렉션의솔레이 19 웃트(Soleil 19 Août)’ ‘꼬메뜨 앙피니(Comète Infinie)’ 링을 착용하곤 샤넬의 만찬에 모습을 드러냈다. 주얼리 두 제품 모두 화이트 골드와 옐로우 골드에 화이트 다이아몬드와 옐로우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멋진 컬러 조합을 완성해 그녀 특유의 기품을 극대화했다.

 

마리옹 꼬띠아르는 샤넬 «1932» 하이 주얼리 컬렉션은 내게 예술과 감성을 불러일으킨다. 샤넬은 말 그대로 별에 도달했다! 한 컬렉션에 여러 제품이 있으면, 아무래도 더 마음에 드는 게 생기기 마련인데, 모든 작품이 숨 막힐 정도로 아름답다. 이번 컬렉션은 마치 예술처럼 스며든다보석을 걸치면 언제나 에너지가 넘치는 울림이 느껴지는데, 내가 고른 «솔레이 19 웃트» 네크리스와 «꼬메뜨 앙피니» 링은 나를 감동시켰다”라고 전하며 샤넬 주얼리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화이트 골드, 옐로우 골드, 다이아몬드 및 옐로우 다이아몬드로 이루어진솔레이 19 아우트 네크리스’는 22.10캐럿의 쿠션 컷 옐로우 다이아몬드 1개(FVY IF), 0.70캐럿의 라운드 컷 옐로우 다이아몬드 1개(FVY VS2) 등 옐로우 다이아몬드를 올린 태양 모티프를 활용해 네크리스, , 또는 브로치로 활용해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 태양 모양의 모티프를 네크리스에서 분리해 네크리스만 따로 착용할 수도 있고 모티프를 링에서 분리해서 링만 따로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