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서울 지하철 4, 7호선 일부 칸 의자를 없앤다

2023.11.01박한빛누리

지하철 혼잡도를 줄이기 위한 방안.

출퇴근 시간대에 좌석이 아예 없는 객차가 생긴다. 지하철 혼잡도를 줄이기 위한 목적이다. 우선은 내년 1월부터 출퇴근 시간대의 지하철 4, 7호선 열차 2칸을 시범적으로 시행해 본 후 확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출퇴근 시간대 혼잡도가 높고 객실 의자 아래 중요 구성품이 적은 호차를 선정해 우선 추진할 예정. 공사에 따르면 올해 3분기 기준 4호선과 7호선 열차 1칸의 최고 혼잡도는 각각 193.4%, 164.2%에 달했다. 객실 의자를 제거하면 이 혼잡도가 각각 153.4%, 130.1%로 낮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외에도 여러 시도를 통해 지하철 혼잡도를 해결하겠다니 조금만 기다려 보자. 그나저나 9호선이랑 김포골드라인도 좀…

에디터
박한빛누리(프리랜스 에디터)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