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키의 새로운 스토어 '나이키 서울' 오픈 | 지큐 코리아 (GQ Korea)

나이키의 새로운 스토어 ‘나이키 서울’ 오픈

2021-08-11T11:18:04+00:00 |culture|

살아 숨쉬는 스포츠 맥박, 나이키 리테일의 새로운 미래.

나이키가 가장 혁신적인 디지털 경험을 통해 스포츠와 도시 그리고 소비자를 하나로 연결하며 서울 속에서 생동감 있게 살아 숨쉬는 스포츠 맥박을 선사하는 ‘나이키 서울’을 12일 서울 명동에 선보인다. 총 3층 규모로 구성된 나이키 서울은 디지털 변화를 가속화하며 스포츠와 소비자를 더욱 가까이 연결하는 나이키 라이즈 컨셉을 반영한다. 이 컨셉은 전 세계에서 디지털 혁신을 가장 빠르게 선도하고 반응하는 한국 시장의 새로운 기준점으로 자리하며 모든 이들에게 스포츠 활동을 촉진하는 활력을 불어 넣는다. 나이키는 멤버를 위한 리테일에서의 스포츠 경험을 폭 넓게 확장, 나이키 유나이트 컨셉 매장에 이어 나이키만의 리테일 포트폴리오를 한층 더 강화해 간다. 나이키 서울은 세계 최초로 나이키가 독자 개발한 디지털 플랫폼 스포츠 펄스를 도입해 서울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실시간 스포츠 스토리를 한 눈에 살펴보고 서울만의 맥박을 느낄 수 있도록 지원한다. 3층 높이의 디지털 아트리움 스크린을 통해 실시간으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정보 및 나이키NTC, NRC 앱의 활동 통계 등 스포츠를 위해 필요한 영감과 정보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데이터를 기반으로 제공한다. 또한 전자태그 기술을 적용한 인사이드 트랙은 동시에 두 가지 제품에 대한 스펙과 리뷰 등 여러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제공받고 구매에 필요한 정보를 소비자가 직접 비교해 볼 수 있도록 돕는다.

뿐만 아니라, 도심 속 스포츠 활동을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는 스포츠 허브부터 창의력을 바탕으로 서울만의 특색을 갖춘 제품을 만날 수 있는 시티 리플레이, 몸과 마음의 웰니스를 위한 허들에 이르기까지 매장 곳곳을 통해 서울의 살아 숨쉬는 스포츠 에너지와 스토리를 전한다.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경계를 허문 O2O 서비스를 통해 구매 장소나 방식에 관계 없이 매장 픽업 서비스, 제품 예약, 반품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며 브로드캐스트 부스를 통해 실시간 라이브 방송으로 제품의 핏, 소재, 사이즈 등을 전문 직원에게 상담 받을 수 있는 등 소비자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미래형 디지털 서비스와 경험들을 더욱 다채롭게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