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희 작가의 신작 <악귀> 출연 라인업 | 지큐 코리아 (GQ Korea)

김은희 작가의 신작 <악귀> 출연 라인업

2022-09-21T11:53:39+00:00 |hot topic, tv|

김태리, 오정세, 홍경 배우가 출연을 확정했다.

<싸인>, <유령>, <시그널>, <킹덤> 등의 장르물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의 신작이 공개됐다. SBS 새 드라마 <악귀(惡鬼, 가제)>다. 악귀에 씐 여자와 그 악귀를 볼 수 있는 남자가 다섯 가지 신체를 둘러싼 의문의 죽음을 파헤치는 오컬트 미스터리 스릴러다. 김은희 작가는 <쓰리 데이즈> 이후 약 9년 만에 SBS 방송에 복귀하며 <VIP>의 이정림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배우 라인업도 탄탄하다. 김태리와 오정세, 홍경 배우가 출연을 확정했다.

김태리는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 중인 구산영을 맡았다. 낮에는 아르바이트를 하고 밤에는 공부하며 시험을 준비하는 성실한 캐릭터인데 세상을 떠난 아빠의 유품을 받은 후부터 주변에서 자꾸만 의문의 죽음이 일어나기 시작한다. 구산영은 선과 악이 혼재되어 있는 복합적인 인물로 그려진다. 오정세는 재략가 집안 출신의 민속학과 교수 염해상을 맡았다. 귀(鬼)와 신(神)을 볼 수 있는 인물로 예상치 못한 계기로 구산영을 알게 되고 어릴 적 어머니를 죽였던 악귀를 다시 만난다. 홍경은 경찰대 수석 출신의 강력범죄수사대 경위 이홍새를 연기한다. 그는 특진만을 목표로 사는 자기 잘난 맛에 사는 인물이었지만 구산영, 염해상과 엮이면서 초자연적인 현상에 휘말리며 변모한다. 이건 봐야지. <악귀>는 2023년 방영할 예정이다.